티스토리 뷰

故 최진실 딸 최준희가 10일 유튜브 계정을 만든 후 첫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최준희가 공개한 영상에서 "저를 아는 분도 모르시는 분도 많으실 거다. 본격적으로 시작하기에 앞서 저를 소개하고자 한다"라며 "SNS에 그림과 글을 올리면서 활동하는 평범한 17세 여고생, 많이 알고 계시듯이 배우 최진실 님의 딸 최준희"라고 소개를 했습니다.





그는 "최근 두달 동안 루프스병이라는 병에 걸려서 힘든 시간을 보냈다"라면서 루프스병 투병중임을 고백했는데요.


최준희는 "난치병이고, 자가면역 질환이다. 아무것도 아닌 거 같아도, 막상 걸리면 사람을 미쳐돌아버리게 한다. 조금 나아져서 9일 퇴원했다"라고 근황을 전했습니다.



(최준희 박가경 최진실 최준희 키 최준희 인스타그램 최준희 외할머니 최준희 윤유선 딸 최진실 딸 최준희 최준희 근황 최진실 아들 최환희 조성민 최진실 딸 최준희나이 최준희 나이 최진실 딸 최진실 조성민 최준희 최환희 최준희 sns 최준희 외할머니 폭행 최준희 학대 최준희 이영자)


루프스병 증상에 대해서 최준희는 "몸이 퉁퉁 부어서 걸어다닐수가 없었다. 다리에 물이 차 무거워서 휠체어를 타고 다녔다. 체중이 1-2주 만에 10kg이 늘었다"라면서 "피부병이 걸린 사람마냥 홍반이 생기고 피부가 뜯어져나간다. 제 모습이 괴물 같다. 거울 볼 때마다 자존감이 팍팍 깍이고, 난 왜 이렇게 괴물같이 변했지? 라고 생각한다"라고 털어놓았습니다.


그리고는 "아직 완치가 아니라 회복중이다. 브이로그에서 회복해나가는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다"라고 설명하며 "나을 때까지 제 모습을 이해해달라. 예전 모습과 달라 SNS에서 사진을 싹 다 내렸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친구 세명이 여행을 하고 있습니다. 날이 저물어 더이상 길을 가지 못하고 근처 모텔에가서 하루 묵기로 했지요. 모텔비 3만원. 세명이 만원씩 모아서 모텔비를 냈습니다. 그런데 모텔 직원이 초보라서 오늘이 평일이라 모텔비가 2만5천원인걸 깜빡 했습니다. 그때 모텔 직원은 '5천원을 주면 셋이서 나누기 힘들겠지? 그럼 2천원은 내가 삥땅치고 천원씩 돌려주자!'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그 세명이 묵고 있는 객실로가서 3천원을 돌려줬습니다. 물론 친구 세명이서 천원씩 나눠 가졌지요. 그렇다면 친구 세명은 모텔비를 얼마씩 냈을까요? 1만원-1천원=9천원. 9천원씩 세명이니까 2만7천원. 모텔 직원은 중간에서 2천원을 삥땅쳤으니... 2만7천원+2천원 = 2만9천원.... 엥? 천원 어디로 간걸까요?








댓글
댓글쓰기 폼